포토박스에 실린 내 사진과 글

 

 

2010:08:03 11:04:12

 

포토박스라고 작은 크기의 잡지가 있다.

거기 담당자가 네이버 포갤에 올려놓은 오늘의 포토 사진을 뒤지다가

나한테 메일을 보내온 모양이다.

'사진 좀 쓰자고'

그래서 한 40장 추려서 보냈는데

그 중에 5장 고르더니 다시 위의 3장을 선택한 듯 하다.

사진은 3개인데 글은 왜 3개를 안 담아주는지 공백도 제법 있구만...

애초에 사진보단 글을 더 실어서 퍼트리고 싶었는데...

뭐 빈 껍데기만 있는 사진들이야

이렇게 사진에 대한 내 의견을 퍼트리는 용도로 쓰인다면야 그걸로도 현재로서는 나름의 가치와 역활을 다하는 셈이다.

이른바 손님 모으기용 낚시성 사진이랄까? ㅎ

어쩌겠나?

내가 늘 표현하고자 하는 것을 담았으면서도 이미지적으로도 강렬한 사진을 찍어낼 능력이 아직 나에겐 없으니

이렇게 낚시를 하나보다 ㅋ.........

Trackback 0 Comment 0
prev 1 ··· 9 10 11 12 13 14 15 16 17 ··· 27 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