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차량 구매 후기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2.08.24 중고 포르테쿱 구매 간단 후기 (7)

중고 포르테쿱 구매 간단 후기

 

 

Manual | Pattern | 1/40sec | F/6.3 | 0.00 EV | 70.0mm | ISO-800 | Off Compulsory | 2012:08:23 17:35:33

 

 

 

오늘 받아왔는데,

 

 

이젠 겨울도 좀 덜 춥고, 여름도 덜 덥고, 짐도 덜 무겁고, 비도 좀 덜 올 것 같습니다.

 

 

사실 차가 없으면, 여름과 겨울만 해도 체감온도가 더 높고 낮죠 ㅋ

 

아무튼 뚜벅이의 설움을 느끼는 경우가 꽤 줄어들겠네요.

 

지금까지 느낀 걸로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ㅎ

 

아... 카메라 삼각대도 덜 무겁게 느껴지겠네요

 

근데, 중고로 사서 색상을 맘대로 못고른 건 정말 아쉽습니다.

 

파란색사고 싶었는데, 팔자에도 없는 빨간색을 ㅠㅠ

 

근데, 차사도 실감이 잘 안나네요.

 

'내가 이런 사치(?)를 누려도 되는 건가?' 하는 생각도 들구요.

 

 

 

Manual | Pattern | 1/60sec | F/11.0 | 0.00 EV | 50.0mm | ISO-800 | Off Compulsory | 2012:08:23 17:33:23

 

 

유부남이긴 하지만, 애 낳을 계획이 없어서 문두짝짜리 샀습니다. 마음은 젠쿱이지만, 현실은 어정쩡한 포쿱이네요 ㅎㅎ

 

대구에서 사서 왔는데,

 

하필 폭우가 내립니다.

 

처음 타보는 승용차고, 제 차로 해보는 첫 주행인데다, 비도 오고 해서 스티어링을 쥔 손에 힘이 꽉 들어가 있었어요 ㅎㅎㅎ 촌스럽게~

 

폭우인데다 기름값 신경쓰여서 탄력주행을 많이 했더니만, 고속도로 주행 평균 연비가 18km~

 

거진 80~90km로 많이 달려서 그런가 봅니다.

 

1200kg에 2.0리터 엔진을 장착해서 경쾌한 감은 있는데, 철판이 얇아서 ㅎㅎㅎ

 

다행히도 애는 안낳을거니 사고나도 애한테 미안할 건 없겠네요(아빠가 돈이 없어 튼튼한 말리부를 못샀구나 ㅠㅠ 이런 거요 ㅎㅎ)

 

 

 

Manual | Pattern | 1/1000sec | F/3.8 | 0.00 EV | 38.0mm | ISO-400 | Off Compulsory | 2012:08:23 14:58:26

 

 

 

잡설이 많았네요 ㅎㅎ

 

아... 만 30세 넘겨서 사니 보험료가 제법 싸네요.

 

다이렉트로 했는데, 보험 빵빵하게 넣고도 66만원나왔습니다.

 

생애최초가입인데, 나름 싸게 나온 거 같아요.  

 

물론 중고차라서 차량가격자체가 낮아지는 바람에 그런 거지만요 ㅎㅎ

 

 

2011년 8월식 주행거리 16000km  엔진은 2.0에 최고등급, 풀옵션으로 샀는데, 1370 줬네요

 

신차가격은 2200쯤인데, 1년만에 거진 800넘게 빠지다니 ㅎㄷㄷ 합니다.

 

하긴, 포르테는 이제 단종이고 또 2.0리터라서 세금도 많이 나오고 연비도 별로인 차라서 요즘에 인기가 없는 것도 한 몫하겠지요 ㅋ

 

사진은 집에 도착해서 주차장에 세워놓고 찍어봤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추신

 

부산사람들의 운전매너

거의 부산에서만 운전하던 처남이 대구에 가서 대구사람들 깜빡이 잘 넣어주는 거에 감동 받아왔습니다 ㅎㅎㅎ

 

"우와~ 우회전할 때도 깜빡이를 넣다니!!!" 이러더군요.

  

부산사람들은 "깜빡이는 초보들이나 넣는 거지..." 이런 마인드 거든요 ㅋ

 

역시 부산하면 전국최악의 운전매너 ㄷㄷㄷ

 

양보는 자존심상하는 일로 간주하는 분위기도 있어요 ㅎ

 

 

포르테쿱 유저는 다들 칼질한다?

제가 모터스포츠에 관심이 꽤 많아서 일본에서 하는 수퍼GT 영상도 꼭 챙겨보는 정도인데,  

 

칼질이나 직빨경쟁에는 관심이 전혀 없습니다.

 

직선가성성능을 다투는 직빨대결의 경우 제 차가 안좋아서 감히 어디 덤빌 형편도 안되지만, 실력승부라기 보다는 그냥 돈쳐버르면 유리한 성격이 것이라서 관심이 제로구요.

 

칼질의 경우는 이걸 기술자랑이랍시고, 일반 차량 놀래키면서 헤집고 다니는 사람들 보면, 정말 민폐라고 생각할 수 밖에 없네요.

 

개인적으로 진정한 추월은 코너진입시의 브레이킹 경쟁 & 라인어택이라고 생각하거든요.

 

 

 

 

Trackback 0 Comment 7
  1. 도플파란 2012.08.24 07:18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차를 마련하셨군요...ㅎㅎ 추카 드려요...ㅎㅎ 안전운전하세요

  2. B+W 2012.08.24 08:06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제노트북만 그런건지.. 진한 회색바탕에 검정색 글씨라 읽다가 눈 빠질뻔 했습니다 ㅎ
    첫차 장만하신 것 축하드리구요, 안전 운전 하세요^^

    • 빌리바르트 2012.08.24 12:48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아.. 죄송해요. 제가 이거 다른 게시판에 썼다가 붙였더니 ㅠㅠ 아무튼 감사합니다 ^^

  3. 컴터맨 2012.08.24 11:11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글이 안보이네요ㅠㅠ

    • 빌리바르트 2012.08.24 12:48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아.. 죄송합니다. 수정했습니다.

    • 컴터맨 2012.08.24 13:44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와우, 정렬의 빨간 포르테 멋지네요! ㅎㅎ
      저도 부산 몇번 다녀봤는데, 좀 거칠긴 하더라구요. 차도, 길도...
      4차선에서 갑자기 1차선으로 확 파고드는건 보통이고
      전방에서 좌회전하세요~ 100미터에서 우회전하세요~ 좌회전하세요~ 이런식의 길도 많구요 ㅎㅎㅎ

prev 1 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