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불법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5.10.27 파리의 무단횡단

파리의 무단횡단

파리 시내를 2일 정도 여기저기 돌아다녀 봤는데

제 생각에 여기는 무단 횡단이란 말자체가 왠지 없을 것 같은 느낌 ;;;


파리 사람들 하는 걸 관찰해 보니

좌우 한번 쓱 둘러보고

대충 건너가도 되겠다 싶으면

신호와 상관없이 그냥 건너 가는 게 보통이더군요 ㅎ~

이게 너무 자연스럽습니다 ㅎㅎㅎ

레알 문화적 충격이었죠.

더구나 파리에서 6개월쯤 살았던 친구 말로는 경찰이랑 같이 손잡고 무단횡단하는 분위기라고 ㅎ

그래서 행인이 빨간불에 횡단보도 건넌다고 빵빵거리거니 화내는 운전자를 찾아보기는 정말 어려웠습니다.

이런 이유로 저도 현지 문화에 빠르게 동화되어서 무단횡단 많이 했었죠 ㅋ~

 

그 때 느꼈죠.

아~ 이것이 보행자 우선주의 구나 ㅋ

 

차랑우선의 권위적 교통문화가 있는 한국 운전자들과 정말 다른 모습이었죠.

거기서는 차량이 행인이 지나가도록 멈추는 것 쯤 아무일도 아닌 분위기 였습니다.

그냥 뭐 너무 자연스럽고 당연한 일?

 

하지만 한국에선 지나가는 행인이 운전자님에게 손이라도 들어줘야 되는 분위기죠 ㅎ

파리 시내에서는 그런 거 없었습니다.

대신 역으로 제가 한국식으로 차량이 먼저 지나가게 길을 멈추었더니 운전자가 웃으며 손 흔들어주고 가더군요 ㅎㅎㅎ

한국 같으면 '당연하지' 하면서 대부분의 운전자가 그냥 가지 싶습니다.

 


옛날 돈있고 힘께나 있는 사람들이 주로 자동차 굴리던 시절, 차에 탄 사회지도층 인사님들 편히 가시라고

육교 짓던 권위적 나라다 보니 뭐 그런 문화가 하루아침에 변하기는 힘들겠지만

한국보다는 파리쪽이 좀 더 바람직한 게 아닌가 싶었습니다.


한국은 뭐 조선시대 고관대작이 말이나 사인교, 가마 타고 지나가면서 물럿거라 하면

일반 백성들이 길 비켜주던 관습이

역성혁명등의 부재로 인해 아직까지 이 사회에 남아서 그런 건지...


한국에 와서 유럽에서 운전하던 식으로 보행자가 건너가려고 할 때 멈추면

보행자들이 의아해 하며 먼저 지나가려고 하질 않아서 엇박자가 나더군요 ㅋ;;;

손짓으로 먼저 지나가라고 해야 지나가고 ....

~

 

'여행(About where I have been to)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유럽자동차 여행 짧은 소감  (0) 2015.10.27
파리의 무단횡단  (0) 2015.10.27
소매물도 여행기  (0) 2015.10.12
총든 경비원이 있는 스타벅스  (0) 2012.09.13
Trackback 0 Comment 0
prev 1 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