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My Photos/Endless Rains

일하는 사람들(비 내리는 날에)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비오는 날이 싫은 사람들의 모습

무엇을 평생의 주제로 사진을 찍을 것인가를 고민하던 2009년 6월 부터 지금까지 찍어 오고 있는 주제중 하나이다.

이 때는 뚜벅이였다.

차없는 사람에게 비오는 날은 장점보다 단점이 많은 날이다. 현실적인 관점에서 말이다(낭만같은 소리 집어쳐라 그런 세상이 아니다)

그리고 일각의 사람들에겐 비오날의 단점이 더욱 크게 다가오기도 한다.

이렇게 말이다.

 

내 사진에는 거대담론 따위 없다.

혹자는 이런 내 사진에 깊이가 없다고도 하겠지~

고준담론이 없다고 ㅎ~

 

뭐 어쨋든 간에 이 사진은 당시의 내 입장과 시선에 충실했던 사진이라고 생각한다.

요즘 현실의 먹고사는 문제에 치여살면서

카메라를 메고 나가는 날이 급감했다는 부정하기 힘든 통계적 증거 앞에 때론 참담한 기분을 느끼기도 한다.

...

 

 

 

'My Photos > Endless Rain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일하는 사람들(비 내리는 날에)  (3) 2013.06.01
희망의 배신  (3) 2012.10.23
In Endless Rain - 신기루(Her mirage)  (2) 2012.08.21
  (6) 2012.06.24
Endless Waltz - 88만원세대  (0) 2011.08.30
Endless Rain - 88만원 세대  (3) 2011.08.29